quick_menu_tit

건강정보

전화문의안내

빠른 진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053-422-6075
  • Fax. 053-422-6077
  • 평일 오전  09:00 ~ 오후  18:00
  • 토요일 오전  09:00 ~ 오후  16:00
  • 점심시간 오후  13:00 ~ 오후  14:00
  • 목요일 오후  14:00 ~ 오후  18:00

*공휴일, 일요일 휴진입니다.

건강강좌

  • 건강정보
  • 건강강좌

똑똑한 장보기, 냉장-냉동 식품은 맨 마지막에
fjrigjwwe9r3edt_lecture:conts

카트우리나라 소비자 10명 중 5명은 대형 유통매장이나 전통시장에서 장보기를 할 때 온도관리가 필요한 신선식품, 냉장 및 냉동 식품류를 마지막에 구입해야 한다는 것에는 부주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여름철 가정에서 준수할 수 있는 식중독 예방법을 마련하고자 '식품의 구입 행태 및 장보는 시간에 대한 방문면접조사'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5일 밝혔다.

전국 609가구 대상 방문면접 조사 결과, 식품 구매 순서에 대한 응답으로는 특별한 순서 없이 구매(47.1%), 냉장 및 냉동식품을 먼저 구매(5.1%), 냉장 및 냉동식품을 나중에 구매(47.6%) 등으로 조사됐다.

특히 의류, 가정용품 등 비식품류를 포함하는 장보기 순서에 대한 응답에서도 특별한 순서 없이 구매(46.0%), 비식품류를 먼저 구매하는 편(35.6%), 식품류를 먼저 구매하는 편(18.6%)으로 나타났다.

또 1회 평균 장보기 시간은 백화점 식품코너 83분 정도, 대형할인마트 80분 정도, 전통시장 45분 정도, 집근처 슈퍼마켓 및 상점 20분 정도 등의 순이었다.

식약청이 냉장식품의 상온 보관에 따른 온도변화를 분석하기 위해 구매된 식품을 실온(25℃)에서 방치해 시간별로 식품 온도를 조사한 결과, 육류, 어패류, 가공식품 등이 60분 이내에 약 20℃까지 온도가 상승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가정 내에서 냉장고를 1시간에 20분마다 문을 여닫을 때에 냉장고의 내부 온도 변화가 최대 약 14℃ 차이까지 발생하며, 뜨거운 물이나 국 등을 바로 냉장고에 보관할 때는 최대 9℃까지 주변 온도 변화가 초래됐다.

특히 요즘처럼 30℃가 넘는 무더운 날씨에 백화점이나 대형마트에서 김밥을 구입할 경우 장보는 초기에 구입, 트렁크에 보관하는 방법으로 귀가하면 평균 1시간 45분 정도가 소요돼 황색포도상구균이 10배 이상 증가할 수 있는 반면 장보기 마지막에 구입해 차량내부에 보관한 후 귀가한 경우에는 황색포도상구균수는 거의 증가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약청은 식중독 예방 및 식생활안전관리를 확보하기 위해 똑똑한 장보기와 올바른 냉장고 보관방법 등 다음 사항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 냉장, 냉동보관이 필요한 식품이나 상하기 쉬운 식재료(식육, 어패류, 두부 등)는 가능한 마지막에 구입한다.
  • 가능한 식품 구매 시간은 1시간 이내로 한다.
  • 식품을 구입한 후에는 가능한 빨리 가정으로 귀가하고, 귀가 시 트렁크에 보관하지 않는다.
  • 가정 내 냉장고 보관 시에는 용도별 보관장소에 맞게 보관한다.
  • 냉장고에서 식품을 꺼낼 때는 필요한 식품을 먼저 생각하고 한번에 꺼낸다.

건강을 위한 첫걸음 -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직장인87%, 스트레스로 심리·신체 이상 경험
다음글 : 설사, 무조건 지사제 먹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