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_menu_tit

건강정보

전화문의안내

빠른 진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053-422-6075
  • Fax. 053-422-6077
  • 평일 오전  09:00 ~ 오후  18:00
  • 토요일 오전  09:00 ~ 오후  16:00
  • 점심시간 오후  13:00 ~ 오후  14:00
  • 목요일 오후  14:00 ~ 오후  18:00

*공휴일, 일요일 휴진입니다.

건강강좌

  • 건강정보
  • 건강강좌

"암 사망률 1위, 폐암을 이겨내는 면역항암제" [황수경의 건강칼럼]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국내 암 사망률 1위, 폐암...환자의 5년 생존율 10%미만 '면역 항암제' 치료 효과로 생존 기간 늘어나는 양상 보여홍영한 원장 "폐암 학계의 발표와 연구 결과도 면역 항암제에 힘을 더하는 중"[내레이션 : 황수경 아나운서]폐암은 지난 10년간 국내 암 사망률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암입니다. 그만큼 발병 사례가 많고 위험성도 크다는 뜻인데요. 폐암, 즉 폐에 나타난 악성 종양은 폐 자체에서 생기거나 다른 장기에서 전이되면서 발생합니다. 폐 자체에서 발생하는 원발성 폐암의 경우, 비소세포폐암과 소세포폐암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환자 비율로 봤을 때 비소세포폐암은 80%, 소세포폐암은 20%의 수치를 보입니다.폐암은 발병해도 특이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아 환자 본인도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암이 진행되고, 3기나 4기로 심화 되어서야 암을 발견하는 사례가 다수입니다. 환자들의 5년 생존율이 8.9%에 불과한 이유가 바로 이 때문입니다. 물론, 희망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최근에는 면역 항암제 치료가 그 효과를 입증하고 있고, 치료법 또한 갈수록 발전 중이어서 말기 폐암 환자들의 생존 기간이 늘어나는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면역 항암제는 면역세포가 암세포와 결합하는 것을 막아서 면역세포 스스로 암세포를 공격하게 하는 역할을 하는데요. 암세포가 내보내는 단백질을 면역 T세포와 결합하지 못하게 하고 이를 바탕으로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는 본연의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면역 항암제 중 대표적인 것이 티쎈트릭, 키트루다, 임핀지 등입니다. 1세대 세포독성 항암제와 2세대 표적항암제에 비해서 부작용이 적은 편이고 그 효능도 뛰어나서 폐암 말기 환자들에게 큰 희망을 주고 있습니다.폐암 학계의 발표와 연구 결과도 면역 항암제에 힘을 더하는 중입니다. 올해 초 세계폐암학회는 4기 폐암 환자의 첫 치료에서 면역 항암제를 사용하면 환자의 생존 기간이 늘어난다고 발표했습니다. 미국 국가종합암네트워크 가이드라인(NCCN)에서도 4기 비소세포폐암 환자는 모두 면역 항암제의 병용 또는 단독요법으로 첫 치료를 해야 한다고 권고했습니다.하지만 아직 풀어야 할 과제도 있습니다. 2차 치료제로 면역 항암제를 사용하면 건강보험급여적용을 받지만, 1차 치료제는 아직 적용되지 않고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학계와 전문가들이 1차 치료제로 면역항암제를 권고해도 실제 환자들의 접근성은 떨어지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합리적인 절차에 따라 제도가 보완되고, 면역 항암제가 1차 치료제로 사용되어서, 모든 폐암 환자가 최적의 치료를 받을 수 있어야겠습니다.칼럼 = 하이닥 의학기자 홍영한 병원장 (외과 전문의)

이전글 : [앎으로 이기는 암 2] 가족력 없는데 갑자기 당뇨 생겼다면?…‘췌장암’ 의심해봐야